즈우즈우시쿠 나로오

僕は客観的なことをたくさん考えて、 他人と比較したからプライドが低かったんだ。 でも、よく考えてみたら、 こういうのは意味がないと思った。 do 短い人生、一度きりの人生なのにあえてこんなことを突き詰めて苦しむ必要があるのか? 最大限楽しく最善を尽くして生きることはできないのか。 みたくなる。それに私の人生の主人公は私じゃない。 客観的なもの、世の中の基準を全部持っていって、「私が大丈夫」の基準であり、「私が最高だ」と考えることはできないか? みたくなった。それで催眠?をかけてでも「俺は理由問わず大丈夫」って言うから、上がりそう。 結論は、「鉄板を敷いて図々しくなろう」。

보쿠와 캬칸테키나 코토오 타쿠산 칸가에테 타닌토 히카쿠시타카라 푸라이도가 히쿠캇타다 데모 요쿠 칸가에테미타라 코오유우노와 이미가 나이토 오못타 두우 미지카이 진세에 이치도키리노 진세에나노니 아에테 콘나 코토오 츠키츠메테 쿠루시무 히츠요오가 아루노카 사이다이겐 타노시쿠 사이젠오 츠쿠시테 이키루 코토와 데키나이노카 미타쿠나루 소레니 와타시노 진세에노 슈진코오와 와타시자 나이 캬칸테키나 모노 요노나카노 키준오 젠부 못테잇테 와타시가 다이조오부 노 키준데 아리 와타시가 사이코오다 토 칸가에루 코토와 데키나이카 미타쿠 낫타 소레데 사이민오 카케테데모 오레와 리유우 토와즈 다이조오부 테 유우카라 아가리소오 케츠론와 텟판오 시이테 즈우즈우시쿠 나로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